포토 베스트

자연ㆍ풍경
동ㆍ식물
눈(雪)

탑배너

경기도 농업기술원, 선인장 아스트로피튬 신품종 ‘올리브젬’ 개발
생김새 독특 소비자 반응 우수… 생산성 높아 농가에게도 인기 
더부천 기사입력 2020-06-23 09:41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907


선인장 아스트로피튬 신품종 ‘올리브젬(Olive Gem)’

경기도 농업기술원은 선인장 아스트로피튬 신품종 ‘올리브젬(Olive Gem)’을 개발했다.

아스트로피튬(Astrophytum)은 별을 뜻하는 아스트론(astron)과 식물을 뜻하는 피튬(phytum)의 합성어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모양 자체가 별을 닮은 종류가 있는가 하면, 표면에 난 흰털이 별을 연상케 하는 종류도 있다.

생김새가 독특하고 색상이 다양해 마니아층이 탄탄하며, 소장 가치가 있는 것은 수백만 원에 거래될 만큼 높은 몸값을 자랑하기도 한다.

아스트로피튬 대부분은 햇빛에 강하고 물 없이도 오랜 기간 생존이 가능해 반려식물로도 적합하지만 자라는 속도가 더디고 자구(새끼)가 거의 생기지 않아 번식이 어려운 문제점이 있다.

경기도 농업기술원에서는 이러한 문제 해결을 위해 신품종 육성 연구를 2010년부터 수행해 2018년 ‘스노우볼’ 품종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3품종을 개발해 농가에 보급해 왔다.

이번에 개발한 ‘올리브젬’은 진녹색의 몸체에 갈색이 옅게 착색되는 품종으로, 흰털이 능을 따라 화살표 형태로 발생되는 특징이 있다.

| AD |
‘올리브젬’은 가시자리 직경이 크고 연갈색의 털이 풍성하게 형성돼 화려한 느낌을 주며, 국내 시장에서는 볼 수 없던 새로운 형태로 차별화된 외관을 가지고 있어 소비자, 재배 농가에게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올리브젬’은 자구 발생력이 우수해 기존에 유통되는 품종들 보다 번식이 빠르며 일반 재배시 상품화까지는 3~4년이 걸리지만 삼각주에 접목할 경우 8개월이면 판매가 가능해 소득 유망 작목으로 기대하고 있다.

원선이 경기도 선인장다육식물연구소장은 “다양한 소득작물을 발굴해 국제경쟁력 우위 지속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지속적인 신품종 개발을 통해 화훼시장 소비 확대에 기여하는 기관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포토 베스트

2020윈터스쿨

  • 2020윈터스쿨
· 제5회 부천세계비보이대회 성료… 4대..
· 부천자연생태공원 내 보행약자 위한 ‘..
· 정부, 서울권역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
· 부천시, 10월 12일자 6급 이하 214명 ..
· 대한적십자봉사회 부천지구협의회, 취..
· 부천아트벙커B39, ‘비상구는 없다’ㆍ..
· 부천시 평생학습센터, 문해교사 양성과..
· 부천시 일시청소년쉼터, 청소년 긴급 ..

  • 궪뼇궪룞븞留
  • 뼇珥뚮룞븞留
  • 뿬移쒖쓣 議곌탳떆궎뒗... 異쒖옣븳30냼媛쒗똿 媛졇媛꽭슜
  • 삤넗肄붾끂肄 留뚰솕
  • 쁺泥쒕명똿
  • 궓빐꽦씤留덉궗吏
  • 二쇰뜒쓭븞留
  • 젙由됰룞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遺泥쒖떆泥뿭븞留
  • 꽦궓踰덇컻留뚮궓깋뙆꽮
  • 뙋븫뿭븞留
  • 쁺移섎━븞留
  • 踰꾩뒪뿉꽌 뵺뵺씠
  • 긽쟾硫댁븞留
  • 嫄곗젣삤뵾
  • 냽珥덉텧옣꺏솯냽珥덉텧옣留덉궗吏솯냽珥덉텧옣留뚮궓솯냽珥덉텧옣뾽냼
  • 뿬닔삤뵾
  • 룞씤吏 而щ윭
  • 泥좎썝냼媛쒗똿
  • 삦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