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국세청에 휴·폐업 신고 후 운영중인 판매사이트 7천606곳 확인
경기도 소비자안전지킴이, 전자상거래 모니터링 결과
6만8천565개 불일치… 시군에 통보해 시정조치 예정  
더부천 기사입력 2023-11-20 09:32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28
| AD |
경기도 소비자안전지킴이가 온라인 통신판매사업자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한 결과 국세청에 휴·폐업 신고를 하고도 여전히 운영 중인 7천606곳을 적발했다고 20일 밝혔다.

소비자안전지킴이는 도민들이 소비자 안전에 직접 기여한다는 취지로 2019년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올해는 5월부터 10월까지 5개월간 온라인 통신판매사업자에 대한 모니터링을 추진했다.

모니터링 대상은 국세청에 영업 신고를 한 통신판매사업자 중 판매 방식이 온라인인 도내 사업자 17만5천380개로, 휴·폐업 신고 후에도 사이트를 운영하는지 여부와 국세청에 신고한 사업자 정보와 누리집의 사업자 정보 일치 여부를 주로 점검했다.

휴·폐업 신고 후 사이트를 운영하거나 사업자 정보가 불일치 하는 경우, 문제 해결이 어려워져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모니터링 결과, 국세청에 휴·폐업을 신고한 사업체 4만5천133개 중 7천606개(16.5%)가 현재도 여전히 사이트를 운영 중인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현재 영업 중인 사업자 13만247개 중 절반에 달하는 6만8천565개(52.6%)는 누리집에 기재된 상호, 대표자명, 전화번호 등 표시 정보가 국세청에 신고한 정보와 달랐다.

경기도는 시군을 통해 해당 사업자에 대한 직권말소나 자진 폐업신고 요구 등 시정조치를 요구할 예정이다.

도는 앞으로도 소비자안전지킴이를 통해 경기도 소비자 안전 위해요소를 점검하고 예방에 힘쓸 방침이다.

경기도 공정경제과는 “2024년에 실시 예정인 소비자안전지킴이 활동에도 도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중앙선관위 산하 국회의원선거구획정위..
· 부천시의회, 제272회 제2차 정례회 12..
· 부천시, 원미·소사·오정구청·36개 ..
· 부천시, ‘2023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
· 부천시-대한민국사회공헌재단, 주거안..
· 경기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도..
· 경기도 노동권익센터, 마을노무사 지원..
· 경기도의회, 2024년 의원 교육 운영 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