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베스트

자연ㆍ풍경
동ㆍ식물
눈(雪)
사진

탑배너

경기도농기원, 인기 다육식물 세덤 신품종 ‘그린루이’ㆍ‘초코루이’ 개발
화훼 소비 촉진 및 시장 확대 기대 
더부천 기사입력 2024-04-23 10:44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527


세덤 그린루이(왼쪽), 세덤 초코루이(오른쪽)
[사진= 경기도농업기술원 선인장다육식물연구소 제공]

경기도 농업기술원은 다육식물 중 인기가 많은 세덤(Sedum) 신품종 ‘그린루이’, ‘초코루이’를 개발해 농가에 보급한다고 23일 밝혔다.

최근 각광받는 반려식물 중 하나인 다육식물은 식물체의 줄기나 잎에 많은 수분을 함유하고 있어 물을 자주 주지 않아도 관리가 쉬운 장점이 있다.

돌나물과에 속하는 세덤(Sedum)은 다년생 다육식물로 잎 색이 녹색, 갈색 등으로 다양하며. 계절에 따라 노란색이나 빨간색으로 알록달록하게 물드는 잎 색의 변화가 나타난다.

줄기의 형태는 곧게 자라는 직립형, 잎이 줄기에 밀생하거나 줄기가 늘어지는 형 등 생육 형태가 다양하다.

올해 새로 선보이는 세덤 신품종 ‘그린루이(Green Luii)’는 황녹색 잎의 끝이 뭉툭하고 두꺼워 귀여운 이미지를 연상케 하는 품종이다.

또한 줄기가 곧게 자라는 직립형이며 잎끝이 주황색으로 착색돼 관상 가치가 높은 최신 품종이다.

| AD |
‘초코루이’(Choco Luii)는 황녹색의 잎에 잎 가장자리는 적갈색의 안토시아닌 발현이 우수한 특징을 가진다.

또한 표면에 광택이 강하게 발생하고 분지력이 우수해 재배 농가와 소비자에게 모두 인기 있는 품종으로 올해부터 농가에 보급할 예정이다.

성제훈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다육식물 세덤은 햇빛을 많이 받을 수 있는 곳에서 키워야 웃자라지 않고 아름다운 잎 색을 감상할 수 있다”며 “일상에서 다육식물을 키우는 소소한 재미와 반려식물로써 기쁨을 누리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포토 베스트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경기도의회 민주당. 후반기 대표의원 ..
· 제28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제28회 BIFAN, 국내 국제영화제 최초 ..
· 경기도 중부권·남부권·동부권 ‘오존..
· 부천문화원, ‘제3차 역사문화 학술대..
· 부천시 자원봉사센터, 신규 등록 자원..
· 경기도교육청, 자기주도학습 지원 학부..
· 부천시, 노숙인 특화 거점형 특화 ‘부..